굴이 몸에 좋다지만 굴을 넣은 맥주는 어떨까?
다소 생소한 ‘굴맥주’를 개발한 곳이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영국 스완지의 해변에 있는 한 양조장에서 지역 특산물인 굴을 넣어 굴 맥주를 선보였다.
맥주 이름은 오이스터마우스 스타우트(Oystermouth Stout). 실제로 굴을 넣은 것은 아니고 굴에서 추출한 액체를 넣었다.

 

 

중략

 

 

원문 보기 : http://dkbnews.donga.com/home/3/all/20131029/5853666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