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일 40도에 가까운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면서 건강에도 적신호가 켜졌다. 열대야와 무더위로 인해 쉽게 피로감을 느끼고 식욕도 감퇴하는 이가 증가하고 있다. 이에 따라 음식으로 무더위에 지친 건강을 잡아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중략

 

 

원문 보기 : http://sports.chosun.com/news/ntype.htm?id=201308130100108870008041&servicedate=201308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