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해양레저스포츠 체험 교실이 열린 웅천친수공원 해변이 카약과 딩기요트를 즐기려는 관광객과 시민들로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다.
 
17일 여수시에 따르면, 해양레저스포츠 체험 교실 시작과 동시에 800여 명의 체험객이 찾아오는 등 14일 동안 4417여명이 딩기요트와 카약을 즐겼으며 현재 4750여명이 사전 예약돼 있다.
 
카약 200대와 딩기요트 10대가 동원된 해양레저스포츠체험교실은 오는 8월 19일(월요일 제외)까지 웅천친수공원에서 계속된다. 카약은 1일 5회 딩기요트는 1일 2회 운영되며 모두 무료다.
 
행사 참여를 원할 경우 해양소년단전남동부연맹 홈페이지(http://www.sekj.kr)를 통해 사전 예약해야 하며 일부 현장접수도 가능하다.

내용생략....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