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오도 낚시 - 참돔, 감성돔 낚시




 

금오도는 이젠 정말 고향같은 곳이 되어 버렸네요.

유월의 황금연휴를 맞아 2박 3일동안 금오도에 머물며 낚시를 했습니다.

장소는? 늘 가던 곳으로 갔습죠.... ㅋㅋ

 

이번엔 배시간때문에 아주 고생~ 고생을 하고 금오도엘 왔습니다.

사람이 어찌나 많은지! 배시간 기다라며 대기시간만 3시간이 넘었으니까~~

낚시를 하기 전에 벌써 초주검 상태... ㅠㅠ


moon_and_james-6



금오도를 여러번 왔지만 이렇게 기다리긴 처음이었네요!!

금오도 비렁길의 인기때문인지, 연휴가 길어서 사람이 많은 건지...

여튼, 다음부턴 더더욱 일찍 일어나서 금오도 배타는 시간을 단축시켜야 겠다고 맘 먹었습니다.

4시 30분에 일어나서 왔는데, 몇시에 일어나야 할려나… ㅠㅠ

 

세월호 여파 때문에 표를 끊는데 시간이 많이 걸립니다. 

기존에는 간단하게 체크만 했는데 주민등록증도 스캔하여 보관하더군요.

필히, 신분증 가져가셔야 합니다. 안그럼 곤란해 지십니다!!

 

 

 

각설하고,, 금오도에 도착한 6월 6일 금요일...

오후 3시경부터 낚시를 시작했습니다.

낚시가 아주 잘 되는 곳이라 여유로는 마음으로 시작했는데.....

결과는 ????








DSC01406.JPG




요놈 한마리가 다였네요. 낚시 시간이 짧기도 했고, 배시간때문에 다소 지쳐서

이 작은 참돔 한마리만이 저에게 허락 되었습니다. ㅠ.ㅠ

 

입질만은 훌륭하더군요…^^

싸이즈가 작아서 인증샷만 찍고 그대로 방생~~ 빠이빠이~~









DSC01411.JPG




연휴가 길어서인지, 소문이 많이 나서인지 이곳도 사람들이 많아졌습니다…ㅠ.ㅠ
주민분이 얘기하는 것을 들었는데 오셔서 깨끗하게 사용했으면 좋겠다고 하시더군요.
쓰레기를 버리고 가는 사람들이 얼마나 많은지 처리하기 어렵다고 하십니다…ㅠ.ㅠ
실제로 방파제 한켠에 쓰레기가 쌓여 있습니다.
제발 즐거움을 줬던 바다를 다시 찾을 수 있도록 깨끗이 사용합시다~~










DSC01413.JPG




그래도 아직은 다른 바닷가에 비해 깨끗합니다…^^











DSC01416.JPG




이번에 가져간 향초입니다.
아시다시피 이맘때면 모기가 너무 많아 잠자기도 어렵죠…^^
그래서 모기퇴치용으로 가져갔었는데 분위기도 좋고 랜턴 대용으로 사용도 했습니다.
물론, 모기퇴치하는데도 좋은 효과를 봐서 모기에 많이 물리지는 않았습니다…^^
그리고 은근한 불빛이라 분위기도 좋더군요…ㅎㅎ











DSC01419.JPG




바닷가에 밤이 찾아오고 있습니다…^^
밤낚시를 해볼까도 했지만 들어오는데 너무 많은 힘을 빼서 일단 오늘은 쉬기로 했습니다…^^











DSC01421.JPG




분위기는 정말 좋습니다.
텐트를 쳐놓고 파도소리 들으며 방파제 불빛을 보고 캔맥주 한잔을 했습니다…^^









DSC01423.JPG




밤은 깊어가고 점점 어두워져 갑니다…^^**
바닷가 밤이라 특별히 할 일이 없어 일찍 잠자리에 들었습니다…^^**
파도 소리만 계속해서 들리더군요.
 (사진은 막샷이라 엉망이지만, 실제로는 이쁜 곳.. ㅋㅋㅋ)










DSC01425.JPG





다음날인 6월 7일 토요일 아침입니다.
오늘도 어김없이 해가 떠오릅니다… 하지만 바닷가에서 맞이하는 해는 항상 새로운 것 같습니다…^^**
자, 오늘은 열심히 낚시를 해봐야 겠죠…^^  뭐라도 큰거하나 잡아야 되는데 말이죠…^^
출발할 때에는 항상 감성돔 큰거 한마리는 우습게 잡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데 막상 낚시를 해보면 여러가지 난관에 부딪힙니다…ㅠ.ㅠ
오늘은 잘 잡혀 주기를…!!!











DSC01426.JPG




밤새 낚시하신 분들입니다…^^**







DSC01428.JPG




저쪽이 텐트치기에 명당인것 같았습니다..ㅎㅎ
산그늘이 깊게 지는것이 좋아 보이더군요. ^^









DSC01608.JPG




 

열심히 했는데…ㅠ.ㅠ
나오라는 참돔, 감성돔은 안나오고…ㅠ.ㅠ

 moon_and_james-12
 







DSC01616.JPG





도다리 2마리, 망상어 1마리, 농어새끼 1마리 그리고......  다수의 복어(ㅠ.ㅠ), 용치 놀래기(ㅠ.ㅠ) 였습니다…ㅠ.ㅠ
모두 방생… 좀더 큰것이 잡혔으면 집에 가져가려고 했으나.. 실력과 노력(?!)이 받혀주지 않네요… ㅎㅎㅎ












DSC01639.JPG




 
헉~~~ 이것은?
 
 
 moon_and_james-11
 
 








DSC01642.JPG




제가 그토록 원하던 감성돔입니다!!!!!











DSC01645.JPG





DSC01646.JPG



 

불행히도 제가 잡은 것은 아닙니다…ㅠ.ㅠ
밤새 낚시하신 분들이 잡으신 겁니다…^^** 사이즈는 약 35cm 정도 되는것 같았습니다. 
작은건 아침에 잡으시구요…ㅠ.ㅠ
이럴줄 알았다면 밤에 좀 해볼걸 그랬습니다…ㅠ.ㅠ










DSC01647.JPG




 

요것은 무엇일까요? ^^

 

 이곳 방파제는 다 좋은데 수도시설과 화장실이 없습니다…ㅠ.ㅠ

그래서 간혹 근처 할머니 댁에서 수돗물과 화장실 신세를 집니다…^^

 

고마운 마음에 주전부리하실 것을 드렸더니 이렇게 막 쪄낸 찐빵을 주십니다…^^**

할머니 마음처럼 찐빵이 따끈~ 따끈~ 합니다.

 

좋은 풍경에 넉넉한 인심이 있는 곳! 금오도입니다.

 

올해도 시간이 허락된다면 몇번 더 오고 싶습니다!!

마음의 고향이 되어버린 금오도 여행이었습니다. ^_^

 

 

moon_and_james-2